아메드 하프나위: 도쿄에서 세계를 놀라게 한 방법

튀니지 수영선수는 2021년 열린 도쿄 2020 올림픽에서 발생한 충격 중 하나인 400m 자유형 금메달 획득 경기를 돌아봤습니다. 18세인 하프나위는 2회 올림픽 챔피언 아우스 멜룰리를 존경하는 이유와, 2018년 열린 부에노스 아이레스 유스 올림픽 수영 대회가 그에게 자신감을 심어주고, 금메달을 딸 수 있게끔 시야를 넓혀준 것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아메드 하프나위: 도쿄에서 세계를 놀라게 한 방법

튀니지 수영선수는 2021년 열린 도쿄 2020 올림픽에서 발생한 충격 중 하나인 400m 자유형 금메달 획득 경기를 돌아봤습니다. 18세인 하프나위는 2회 올림픽 챔피언 아우스 멜룰리를 존경하는 이유와, 2018년 열린 부에노스 아이레스 유스 올림픽 수영 대회가 그에게 자신감을 심어주고, 금메달을 딸 수 있게끔 시야를 넓혀준 것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