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달소식: 슬로베니아의 우르사 보가타 베이징 2022 스키점프 여자 노멀힐 금메달 획득

우르사 보가타가 베이징 2022 대회서 첫 금메달 슬로베니아에 안겨줬습니다. 팀동료인 니카 크리즈나르도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촬영 2022 Getty Images

슬로베니아의 우르사 보가타가 장자커우 국립 스키점프 센터에서 열린 베이징 2022 여자 노멀힐에서 금메달을 거머줬습니다. 보가타는 무릎 부상으로 인해 2019/20시즌은 대회를 뛰지 못한채 재활에만 매진해야했고, 자신감을 찾기위해 고군분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그녀는 동계 스포츠의 가장 큰 무대에서 화려하게 부활했습니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어요. 지난 올림픽은 저에게 약간 악몽이었는데, 오늘은 너무 잘 풀려서 믿을 수 없었죠. 두 번다 좋은 점프였어요. 아마 오늘은 행운이 따르는 날인가 봐요. 아직도 믿기지 않아요. 부상 때문에 조금 힘들었는데, 역시 열심히 하면 보상받나 봐요." (우르사 보가타)

독일의 카타리나 알트하우스는 평창 2018에 이어 또 한 번 은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정말 기분이 좋아요. 저는 은메달을 따서 기쁘고, 정말 좋은 점프를 선보였어요. 이 메달을 저의 팀 분들, 친구들, 가족, 남자친구에게 바쳐요. 그들이 없이는 여기 서 있을 수 없었을거에요." (카타리나 알트하우스)

슬로베니아는 2020/21 월드컵 종합 우승자인 니카 크리즈나르의 동메달도 추가하며 노르웨이에 이어 2위로 대회 1일차 메달 레이스를 마쳤습니다.

한편, 일본의 스키점프 간판선수이자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동메달리스트인 다카하시 사라는 두 대회 연속 메달을 노렸지만 아쉽게도 최종 순위 4위로 경기를 마쳤습니다.

스키점프 여자 노멀힐 최종 결과:

  1. 우르사 보가타(슬로베니아)
  2. 카타리나 알트하우스(독일)
  3. 니카 크리즈나르(슬로베니아)

스키점프의 매력에 빠지셨나요?

스키점프 관련 소식, 동영상, 동계 올림픽 하이라이트 등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