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판 랑비엘이 말하는 우노 쇼마 '최선을 다할 것'

사제가 모두 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스테판 랑비엘 코치와 우노 쇼마. 랑비엘은 두 번째 올림픽에 출전하는 제자가 더 적극적으로 맞서기를 바랍니다. 랑비엘 코치는 베이징 2022를 앞두고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우노의 프리스케이팅 음악을 볼레로로 선정한 이유도 설명했습니다.

스테판 랑비엘이 말하는 우노 쇼마 '최선을 다할 것'

사제가 모두 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스테판 랑비엘 코치와 우노 쇼마. 랑비엘은 두 번째 올림픽에 출전하는 제자가 더 적극적으로 맞서기를 바랍니다. 랑비엘 코치는 베이징 2022를 앞두고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우노의 프리스케이팅 음악을 볼레로로 선정한 이유도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