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2022 출전 선수에 대한 의견을 말한 애덤 리폰

평창 동계 올림픽 단체 메달리스트인 애덤 리폰은 올림픽이라면 역사는 하뉴 유즈루가 "항상 두각을 나타낼 것"이라고 얘기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일본의 하뉴 유즈루는 월드 챔피언인 네이선 첸에 맞서 전무후무한 싱글 3연패에 도전합니다. 리폰은 알레나 코스토르나이아를 김연아봐 비교했지만, ROC 여자 대표로 선발되는 경쟁이 치열하기 때문에 베이징에 출전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점은 인정했습니다. 영상으로 더 많은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베이징 2022 출전 선수에 대한 의견을 말한 애덤 리폰

평창 동계 올림픽 단체 메달리스트인 애덤 리폰은 올림픽이라면 역사는 하뉴 유즈루가 "항상 두각을 나타낼 것"이라고 얘기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일본의 하뉴 유즈루는 월드 챔피언인 네이선 첸에 맞서 전무후무한 싱글 3연패에 도전합니다. 리폰은 알레나 코스토르나이아를 김연아봐 비교했지만, ROC 여자 대표로 선발되는 경쟁이 치열하기 때문에 베이징에 출전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점은 인정했습니다. 영상으로 더 많은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