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달소식: 프리드리히 (독일) 금메달 획득, 베이징 2022 봅슬레이 - 남자 4인승

베이징 2022 봅슬레이 남자 4인승 종목에서 독일의 프란체스코 프리드리히 팀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요하네스 로흐너 (독일) 팀이 2위, 저스틴 크립스 (캐나다) 팀이 3위에 올랐습니다.

촬영 2022 Getty Images

일요일 오전 옌칭 국립 슬라이딩 센터에서 열린 베이징 2022 봅슬레이 남자 4인승 경기에서 독일의 프란체스코 프리드리히가 이끄는 팀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로써 세계 최강 프리드리히는 올림픽 4관왕의 위업을 달성했는데요, 평창 2018 대회에서 남자 2인승, 4인승 종목을 석권한 데 이어 베이징에서도 같은 성적을 거두었습니다.

평창에서는 프리드리히의 2인승 팀이 캐나다의 저스틴 크립스 팀과 공동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두 팀이 금메달을 공동으로 수상한 것은 나가노 1998 대회 남자 2인승 종목에서 캐나다의 피에르 뤼데르/데이비드 맥이천 팀이 이탈리아의 귄터 후버/안토니오 타르탈리아 팀의 공동 우승 이후 처음이었습니다.

은메달을 획득한 독일 대표팀의 요하네스 로흐너는 베이징 2022 대회 남자 2인승 봅슬레이 종목에서도 브레이크맨 플로리안 바우어와 함께 2위에 오른 바 있습니다. 그는 지난 평창 2018 대회를 통해 올림픽 무대에 데뷔해 5위에 올랐습니다.

동메달을 목에 건 캐나다의 저스틴 크립스 팀은 앞서 언급한 것처럼 평창 2018 대회에서 브레이크맨 알렉스 코파츠와 함께 3분 16초 86의 기록으로 독일과 공동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나가노 1998 대회에서 캐나다의 뤼데르/맥이천 팀이 이탈리아의 후버/타르탈리아 팀과 금메달을 나눠가진 후 정확히 20년 후의 일이었죠.

한편, 대한민국의 원윤종 팀은 오늘 4차 주행에 나서 합계 3분 58초 02의 기록으로 18위에 올랐습니다.

최종 순위

금메달: 프란체스코 프리드리히 (독일) 3:54.30

은메달: 요하네스 로흐너 (독일) 3:54.67

동메달: 저스틴 크립스 (캐나다) 3:55.09

뉴스레터를 구독하고 더 많은 소식을 놓치지 마세요.

스노보드 관련 소식, 동영상, 동계 올림픽 하이라이트 등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