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민 유도선수 포폴 미셍가에겐 탈출 이후 스포츠가 필수가 됐습니다

난민 유도선수 포폴 미셍가는 리우에서 최초로 구성되었던 난민 올림픽 팀 선수 중 한 명이었습니다. 도쿄 올림픽에서 두 번째로 난민팀에 선발된 미셍가는 자신의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열심히 훈련하고 있으며, 전세계에서 자신의 꿈을 좇고 있는 난민들과 자신의 가족에게 영감을 주기 위해 열심히 훈련하고 있습니다.

난민 유도선수 포폴 미셍가에겐 탈출 이후 스포츠가 필수가 됐습니다

난민 유도선수 포폴 미셍가는 리우에서 최초로 구성되었던 난민 올림픽 팀 선수 중 한 명이었습니다. 도쿄 올림픽에서 두 번째로 난민팀에 선발된 미셍가는 자신의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열심히 훈련하고 있으며, 전세계에서 자신의 꿈을 좇고 있는 난민들과 자신의 가족에게 영감을 주기 위해 열심히 훈련하고 있습니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