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라노 아유무 단독: 최고가 되면 외로운 이유

스노보드 스타 히라노 아유무는 2021년 하프파이프 역사상 처음으로 트리플 코크 착지에 성공했습니다. 베이징 2022에서는 일본 선수로는 처음으로 올림픽 스노보드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동계 올림픽에서 처음으로 세 대회 연속으로 메달을 획득한 일본선수가 됐습니다. 그러나 정상에 오르는 길은 외롭습니다. 엘리트 스노보더가 되는 모든 훈련 과정은 고독한 과정입니다. 히라노는 이렇게 인정합니다. “우리는 스스로를 위험에 던지는 세계에 있고, 정상에는 두 명이 아닌 한 사람만이 오를 수 있습니다. 기술 수준은 점점 높아지고, 트리플 코크 같은 기술은 예전엔 치명적이었다고 말했지만 지금은 가능하다고 말합니다.”

히라노 아유무 단독: 최고가 되면 외로운 이유

스노보드 스타 히라노 아유무는 2021년 하프파이프 역사상 처음으로 트리플 코크 착지에 성공했습니다. 베이징 2022에서는 일본 선수로는 처음으로 올림픽 스노보드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동계 올림픽에서 처음으로 세 대회 연속으로 메달을 획득한 일본선수가 됐습니다. 그러나 정상에 오르는 길은 외롭습니다. 엘리트 스노보더가 되는 모든 훈련 과정은 고독한 과정입니다. 히라노는 이렇게 인정합니다. “우리는 스스로를 위험에 던지는 세계에 있고, 정상에는 두 명이 아닌 한 사람만이 오를 수 있습니다. 기술 수준은 점점 높아지고, 트리플 코크 같은 기술은 예전엔 치명적이었다고 말했지만 지금은 가능하다고 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