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강 레이스의 스릴 '활강은 공포와 흥분의 뒤섞임'

알파인스키 스피드계열 선수인 알렉산데르 아모트 킬데와 요안 클라레는 활강 스키선수가 된다는 것은 "아마 태어나서 가장 멋진 경험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활강 레이스의 스릴 '활강은 공포와 흥분의 뒤섞임'

알파인스키 스피드계열 선수인 알렉산데르 아모트 킬데와 요안 클라레는 활강 스키선수가 된다는 것은 "아마 태어나서 가장 멋진 경험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