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걸 테라 같은 브레이킹 스타들이 접속하고 감동을 전하기 위해 기술을 이용하는 방법

젊은 브레이킹 선수들은 코로나 바이러스 팬데믹 봉쇄시기 동안 새로운 무브를 촬영하고 소셜 미디어에 영상을 공유함으로써 훈련하고 기술을 발전시킬 수 있었습니다. 2021년 국제 여자 어린이의 날을 맞아 영국 출신 14세의 브레이킹 선수 비걸 테라가 틱톡과 인스타그램이 어떻게 브레이킹을 성장시키고, 계속 팬들과 소통하고, 자매인 에디, 새미, 드래곤 어쌔신 크루와 함께 파리 2024에 출전하겠다는 목표를 향해 매진할 수 있는 핵심 수단이었는지를 공유했습니다.

비걸 테라 같은 브레이킹 스타들이 접속하고 감동을 전하기 위해 기술을 이용하는 방법

젊은 브레이킹 선수들은 코로나 바이러스 팬데믹 봉쇄시기 동안 새로운 무브를 촬영하고 소셜 미디어에 영상을 공유함으로써 훈련하고 기술을 발전시킬 수 있었습니다. 2021년 국제 여자 어린이의 날을 맞아 영국 출신 14세의 브레이킹 선수 비걸 테라가 틱톡과 인스타그램이 어떻게 브레이킹을 성장시키고, 계속 팬들과 소통하고, 자매인 에디, 새미, 드래곤 어쌔신 크루와 함께 파리 2024에 출전하겠다는 목표를 향해 매진할 수 있는 핵심 수단이었는지를 공유했습니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