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스프린트: 네덜란드 vs 네덜란드 결승에서 승리한 해리 라브레이선

해리 라브레이선이 결승에서 같은 네덜란드 팀의 예프레이 호흐란트를 꺾고 네덜란드 역대 세 번째로 남자 스프린트 금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촬영 2021 Getty Images

두 번의 레이스로는 승부가 나지 않아 마지막 세 번째 레이스까지 열린 남자 스프린트 결승에서 네덜란드의 해리 라브레이선은 팀 동료 예프레이 호흐란트를꺾고 2020 도쿄 올림픽 남자 스프린트 정상에 올랐습니다. 

세계선수권 2회 우승자인 라브레이선은 네덜란드 역대 세 번째로 남자 스프린트 종목 금메달리스트가 되었고, 이는 1932 로스엔젤레스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자크스 반 에흐몬트 이후 89년만의 금메달입니다. 

호흐란트는 세 번의 레이스 중 첫 번째에서 승리했고, 두 번째는 치열한 경기가 펼쳐지다 라브레이선이 결승선에서 살짝 앞서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마지막 레이스 3에서 메달 색이 결정나게 되었습니다.  

세 번째이자 마지막 레이스에서 호흐란트가 리드를 잡고, 두 선수는 서서히 이즈 벨로드롬을 돌기 시작했지만, 마지막 직선 주로에서 라브레이선이 호흐란트를 앞지르며 금메달을 가져갔습니다. 

영국의 잭 칼린은 올림픽 데뷔 무대에서 ROC의 데니스 드미트리에프를 두 번의 레이스로 꺾고 동메달을 가져갔습니다.

올림픽의 감동을 최대한 즐기는 방법!

라이브 스포츠 이벤트 무료 시청. 오리지널 시리즈 무제한 감상. 독점 올림픽 소식 및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