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미안 워너, 남자 10종경기 우승으로 역사에 이름을 올리다

캐나다의 다미안 워너가 10종경기 역사상 네 번째로 9000점을 넘기며 올림픽 신기록과 함께 금메달을 가져갔습니다.

촬영 2021 Getty Images

2020 도쿄 올림픽 육상 남자 10종경기에서 올림픽 신기록인 9018점을 기록한 다미안 워너가 캐나다 최초의 남자 10종경기 금메달리스트가 되었습니다.

또한, 워너는 10종경기 역사에서 단 네 번째로 9000점을 넘은 선수로도 기록되었습니다.

다미안 워너: “자신감이 아주 많았습니다. 리우 2016에서 3위로 마쳤을 때는 시상대에 섰다는 자체가 행복했지만, 정상이 아니라서 동시에 실망도 했습니다.”

“2016년의 경험을 활용해 지난 이틀간의 경기력을 완성해 낼 수 있었습니다. 결과로 나와줬고, 제 자신, 우리 팀, 지금까지 저를 응원해온 모두를 위해 이 이상 기쁠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6학년 때 학교 과제로 언젠가는 올림픽에 참가하고 싶다는 글을 썼던 적이 있습니다. 그 당시에는 제가 언젠가 올림픽 금메달리스트가 된다는 사실을 아무도 몰랐겠죠.”

세계기록 보유자인 프랑스의 케빈 마이어는 8726점으로 리우 올림픽과 같은 은메달을 따냈고 애쉴리 몰로니는 호주 신기록인 8649점으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올림픽의 감동을 최대한 즐기는 방법!

라이브 스포츠 이벤트 무료 시청. 오리지널 시리즈 무제한 감상. 독점 올림픽 소식 및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