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 사도프스키-시노트 "나는 압박감을 사랑합니다"

뉴질랜드 스노보드 스타 사도프스키-시노트는 평창 2018 빅에어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후 먼 길을 거쳐왔습니다. 20세인 그녀는 월드 챔피언십과 X게임 슬로프스타일에서 백투백 우승을 차지해, 언더독에서 "우승후보"가 됐습니다. 그녀가 도전을 즐기는 방법을 공유했습니다. 더 많은 이야기를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조이 사도프스키-시노트 "나는 압박감을 사랑합니다"

뉴질랜드 스노보드 스타 사도프스키-시노트는 평창 2018 빅에어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후 먼 길을 거쳐왔습니다. 20세인 그녀는 월드 챔피언십과 X게임 슬로프스타일에서 백투백 우승을 차지해, 언더독에서 "우승후보"가 됐습니다. 그녀가 도전을 즐기는 방법을 공유했습니다. 더 많은 이야기를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