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도움으로 도쿄에서 "최악의 하루를 최고로" 만든 것을 이야기 한 제이드 캐리

미국 체조선수 캐리는 도쿄 2020 올림픽 도마에서 끔찍한 실수를 한 뒤, 마루운동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데 있어 멘탈을 바꿔야 할 필요가 있었습니다. 그녀는 아빠인 코치 브라이언의 도움으로 2021년에 챔피언이 되는 경험을 한 것이 어떤 기분이었는지를 공유했습니다.

아빠의 도움으로 도쿄에서 "최악의 하루를 최고로" 만든 것을 이야기 한 제이드 캐리

미국 체조선수 캐리는 도쿄 2020 올림픽 도마에서 끔찍한 실수를 한 뒤, 마루운동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데 있어 멘탈을 바꿔야 할 필요가 있었습니다. 그녀는 아빠인 코치 브라이언의 도움으로 2021년에 챔피언이 되는 경험을 한 것이 어떤 기분이었는지를 공유했습니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