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ympic Channel

Olympic Channel에서 탁구 관련 오리지널 필름과 시리즈를 시청하고, 과거의 대회를 다시 느껴보고 감상하세요

역사:

탁구

기원은 상류사회

영국의 빅토리아 상류층 사람들은 1880년대에 잔디에서 행하는 테니스의 대안이자 저녁식사 후 할 수 있는 활동으로 탁구를 개발했습니다. 당시 사람들은 쉽게 만날 수 있는 물건을 기구로 사용했습니다. 책을 세워놓은 것이 네트였고, 샴페인 코르크의 둥근 윗부분은 공이 되기도 했으며, 시가 박스 뚜껑은 라켓이 되기도 했습니다.

진화

1926년 베를린과 런던에서 회의가 열렸고, 이 회의를 통해 국제탁구연맹이 설립되었습니다. 1926년 런던에서 제1회 월드 챔피언십이 열렸지만, 탁구가 올림픽에 데뷔하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렸습니다. 탁구는 서울 1988에서 올림픽에 데뷔했습니다.

근대 탁구의 변화

탁구는 처음 개발된 이후, 어마어마한 발전을 이뤘습니다. 최근의 선수들은 특별히 개발된 고무코팅 나무나 탄소섬유 라켓을 사용합니다. 또한 가볍고 속이 빈 셀룰로이드 공을 사용합니다. 최첨단 라켓 덕분에 스매싱을 해서 날아가는 공은 시속 150km에 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