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ympic Channel

Olympic Channel에서 프리스타일 스키 관련 오리지널 필름과 시리즈를 시청하고, 과거의 대회를 다시 느껴보고 감상하세요

역사:

프리스타일 스키

프리스타일 스키는 스피드와 쇼맨십, 스키를 타고 공중에서 멋진 움직임을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을 복합적으로 보여줘야하는 종목입니다.

'핫도깅'

20세기 초 노르웨이와 이탈리아, 오스트리아에서 사람들이 스키를 타고 공중제비를 했다는 기록이 있고, 1920년대 초에 미국 스키어들이 공중제비를 구사하기 시작했습니다. 1960년대 미국에서는 사회 변화가 시작되고, 표현의 자유가 커지기 시작했습니다. 이와 맞물려 스키 장비의 발전으로 말미암아 새롭고 짜릿한 스키 기술이 개발되면서 본격적으로 프리스타일 스키가 시작되었습니다. 프리스타일 스키는 '핫도깅'이라는 애칭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이 명칭이 공중에서의 숨막힐 듯한 기술, 점프, 쉴새없이 분출되는 아드레날린이 조합된 이 스포츠를 완벽하게 표현해주고 있습니다.

프리스타일 스키의 도입

프리스타일은 1979년 국제스키연맹(FIS)에서 공식 종목으로 인정받았습니다. 스키의 행정기구인 국제스키연맹은 초기 스포츠 단계에서의 위험 요소를 억제하기 위한 노력으로 새로운 규정을 도입했고, 그 다음 해에 첫 번째 FIS 월드컵 시리즈를 개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