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leash the New
Unleash the New

파라 태권도 월드 챔피언의 즐거움 | Unleash the New

후안-디에고 가르시아는 5살때 처음으로 도장에 들어섰습니다. 그리고 그 때 자신이 있을 곳을 찾았습니다. 비장애인인 경쟁자를 상대로 승리했을 때, 아이들은 "팔이 없는데 어떻게 이겼을까요?"라는 질문을 하곤 했습니다. 그는 항상 어떤 것이든 해낼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해보였습니다. 멕시코 사상 첫 파라 태권도 월드 챔피언인 가르시아는 파라 태권도가 패럴림픽에 데뷔하는 도쿄 2020 패럴림픽에서 고국과 고향을 대표하기 위해 더 열심히 훈련하고 있습니다.

Unleash the New
Unleash the New

파라 태권도 월드 챔피언의 즐거움 | Unleash the New

후안-디에고 가르시아는 5살때 처음으로 도장에 들어섰습니다. 그리고 그 때 자신이 있을 곳을 찾았습니다. 비장애인인 경쟁자를 상대로 승리했을 때, 아이들은 "팔이 없는데 어떻게 이겼을까요?"라는 질문을 하곤 했습니다. 그는 항상 어떤 것이든 해낼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해보였습니다. 멕시코 사상 첫 파라 태권도 월드 챔피언인 가르시아는 파라 태권도가 패럴림픽에 데뷔하는 도쿄 2020 패럴림픽에서 고국과 고향을 대표하기 위해 더 열심히 훈련하고 있습니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