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Jobs
Day Jobs

짐바브웨 양궁선수가 미래를 건설하고 올림픽 영광을 위해 화살을 쏘는 방법

리우 2016에서 '믿기지 않는' 올림픽데뷔를 한 건축업자 개빈 서더랜드는 짐바브웨 양궁선수로 이제 도쿄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Day Jobs
Day Jobs

짐바브웨 양궁선수가 미래를 건설하고 올림픽 영광을 위해 화살을 쏘는 방법

리우 2016에서 '믿기지 않는' 올림픽데뷔를 한 건축업자 개빈 서더랜드는 짐바브웨 양궁선수로 이제 도쿄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