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달소식: 에린 잭슨 금메달 획득, 베이징 2022 스피드스케이팅 - 여자 500m

2월 13일 국립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베이징 2022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미국의 에린 잭슨이 37.04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대한민국의 김민선은 37.60으로 7위에 올랐습니다.

촬영 Dean Mouhtaropoulos/Getty Images

미국의 에린 잭슨(29)이 2월 13일 일요일에 열린 베이징 2022 동계 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스피드스케이팅 역사가 새롭게 쓰여졌습니다. 에린 잭슨은 흑인 여자선수로는 처음으로 이 종목에서 올림픽 타이틀을 획득했습니다.

에린 잭슨은 마지막에서 두 번째 조에서 레이스를 펼쳤습니다. 앞선 조까지 선두를 달리던 타카기 미호를 추격하는 입장. 에린 잭슨은 37.04로 타카기 미호를 2위로 밀어냈고, 37.12를 기록한 미호는 최종 2위를 확보해 은메달을 획득했습니다. ROC의 안젤리나 골리코바는 37.21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한편, 대한민국의 김민선은 37.60으로 30명의 출전 선수 중 7위를 차지했습니다.

잭슨은 경기가 끝난 뒤 "이 기분을 뭐라고 표현해야 할까요. 놀랍습니다. 이 메달은 정말로 의미가 큽니다. 몇 년 동안 정말 힘들었고, 올해 초에는 특히 힘들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결과가 이렇게 돌아와서 정말로 행복합니다. 완벽한 레이스는 아니었습니다. 마지막 직선구간에서 몇 번 스텝 미스가 있었어요. 그렇지만 레이스가 망가질 정도는 아니었습니다. 작은 실수가 다였으니까요."

잭슨은 릴레함메르 1994 이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첫 번째 여자선수가 됐습니다.

최종 순위 - 스피드스케이팅 - 여자 500m

금메달: 에린 잭슨 (미국) – 37.04

은메달: 타카기 미호 (일본) – 37.12

동메달: 안젤리나 골리코바 (ROC) – 37.21

스피드스케이팅 드디어 시작!

스피드스케이팅 관련 소식, 동영상, 동계 올림픽 하이라이트 등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