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달소식: 독일 금메달 획득, 베이징 2022 크로스컨트리 스키 - 여자 단체 스프린트 클래식

독일이 베이징 2022 크로스컨트리 스키 여자 단체 스프린트 클래식에서 금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촬영 2022 Getty Images

독일이 스웨덴과 치열한 접전 끝에 베이징 2022 동계 올림픽 대회 크로스컨트리 스키 여자 단체 스프린트 클래식에서 금메달을 거머줬습니다.

독일의 듀오 카트리나 헤닝과 빅토리아 칼은 스웨덴의 요나 순들링과 마야 달크비스트를 제치고 챔피언의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스웨덴이 간발의 차이로 은메달을 차지했고, ROC가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평창 2018 올림픽 챔피언 제시 디긴스(미국)는 로지 브레넌과 팀을 구성해 출전했으며, 최종 5위를 기록했습니다. 디긴스는 2월 20일 여자 30km 매스스타트 프리에서 마지막으로 메달 획득에 도전합니다.

베이징 2022 크로스컨트리 스키 - 여자 단체 스프린트 클래식

금: 독일: 22:09.85

은: 스웨덴: 22:10.02

동: ROC 22:10.56

최종 순위

금메달: 독일: 22:09.85

은메달: 스웨덴: 22:10.02

동메달: ROC 22:10.56

뉴스레터를 구독하고 더 많은 소식을 놓치지 마세요.

스노보드 관련 소식, 동영상, 동계 올림픽 하이라이트 등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