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470급에서 금메달, 한나 밀스는 올림픽 여자 요트 최다 메달 기록

밀스가 새로운 파트너 에일리드 매킨타이어와 함께 리우 2016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고, 폴란드의 아그니에슈카 스크르지풀렉, 욜란다 오가르가 은메달, 프랑스의 카미유 르쿠앵트르, 알루아즈 레토르나즈가 동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촬영 2021 Getty Images

영국의 한나 밀스와 에일리드 매킨타이어는 여자 470급 메달 레이스를 앞두고 극도로 긴장해 있었지만, 사실은 14점을 앞서고 있었기 때문에 긴장할 필요는 없었습니다. 영국 팀은 메달 레이스에서 5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확정했고, 밀스는 새로운 파트너 에일리드 매킨타이어와 함께 자신의 리우 2016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습니다. 

2020 도쿄 올림픽의 마지막 레이스를 끝마치며, 두 사람은 결승선을 통과하며 환호했습니다.

밀스는 자신의 세번째 올림픽에 출전해 여자 요트 역사상 가장 많은 메달을 획득한 선수로 역사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세계 랭킹 1위인 밀스는 사스키아 클락과 함께 런던 2012에서 은메달, 리우 2016에서 금메달을 차지했고, 도쿄에서 금메달을 추가했습니다.

폴란드는 39세의 베테랑, 욜란타 오가르가 아그니에슈카 그크르비풀렉과 함께 메달 레이스에서 4위를 기록하며 프랑스를 제치코 은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카미유 르쿠앵트르, 알루아즈 레토르나즈의 프랑스는 동메달을 땄고, 프랑스의 이의 제기는 기각되며 최종 순위는 그대로 유지되었습니다.

올림픽의 감동을 최대한 즐기는 방법!

라이브 스포츠 이벤트 무료 시청. 오리지널 시리즈 무제한 감상. 독점 올림픽 소식 및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