얀야 간브렛

슬로베니아 SLO

스포츠 클라이밍

  • 메달
    1
  • 첫 참가
    도쿄 2020
  • 출생년도
    1999년
올림픽 결과

선수경력

얀야 간브렛

슬로베니아 태생의 얀야 간브렛은 22살의 나이에 불과하지만 이미 많은 성공을 경험했습니다.

어릴 때부터 클라이밍에 관심을 가졌던 그녀는 겨우 8살 때 처음 국내 대회에 참가했습니다. 어릴 때 그녀는 종종 나무나 문틀을 타고 오르다가 발견되었고, 그것을 지켜본 부모는 그녀에게 실내 클라이밍을 하도록 해주었습니다.

그렇지만 CNN에 따르면, 그녀의 클라이밍 경력이 우수한 성적으로 가득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사실, 그녀는 어릴 때 출전하곤 했던 대회에서 줄곧 꼴찌였지만, 클라이밍을 너무 사랑한 나머지 자신의 순위에 전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서 클라이밍 실력은 더 좋아졌습니다. 이내 그녀는 이름을 알리고,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지켜봐야 할 선수 중 한 명이 됐습니다.

그녀의 첫 메이저 대회 경력은 2013년과 2014년에 시작됐고, 그때 그녀는 유럽피언 유스 챔피언십에서 볼더링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2020 올림픽 사전 대회 성격의 최근 몇 년의 코스에서 간브렛은 성인 클라이머로 등록한 대회를 지배했습니다. 그녀는 2016년 이후 월드 챔피언십에서 6개의 금메달을 따냈는데, 리드와 볼더링 뿐만 아니라 복합까지 포함해 모든 종목에서 최소한 한 번 이상의 우승을 차지했습니다.그녀는 2019 챔피언십에서도 모든 종목 금메달을 싹쓸이했습니다.

같은 해, 간브렛은 단일 시즌 모든 볼더링 월드컵 대회에서 우승 - 전체 78개 볼더 가운데 74차례 선두 - 을 차지한 사상 첫 번째 선수로 역사의 한 페이지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그녀는 또한 2017 월드 게임에서 은메달을 차지했고, 좀더 최근에는 유럽피언 챔피언십 리드, 볼더링, 복합에서 각각 은메달 두 개의 금메달 하나를 목에 걸었습니다.

스포츠 클라이밍에서 가공할만한 존재감으로 그녀는 2018년 ‘올해의 슬로베니아 스포츠우먼’이라는 타이틀을 얻었고, 같은 해 월드게임연맹이 선정하는 ‘이달의 선수’로 뽑혔습니다. 이 모든 일이 불과 19살 때 일어난 것입니다.

월드 챔피언십을 손쉽게 요리한 후 간브렛은 팬들 뿐만 아니라 경쟁자들도 시합 내내 눈을 떼지 않을 이름이 될 것입니다.

올림픽 결과

더보기
올림픽 결과
결과 대회 스포츠

도쿄 2020

Women's Combined
Women's Combined Sport Climbing

올림픽의 감동을 최대한 즐기는 방법!

라이브 스포츠 이벤트 무료 시청. 오리지널 시리즈 무제한 감상. 독점 올림픽 소식 및 하이라이트